성남시 올해 170가구 신재생에너지 보조금 지원

태양광, 연료전지, 태양열, 지열…발전 설비 설치비 일부 지원

성남지역 주택 소유주는 자부담률 15%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할 수 있게 된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올해 170가구에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목표로 보조금 지원 사업을 편다.

 

이 사업은 단독·다가구·연립·다세대 주택 소유주가 태양광, 태양열, 지열, 연료전지 등을 설치하면 정부 사업과 매칭해 발전 설비 설치비의 일부를 지원한다.

 

성남복지넷

 

가장 수요가 많은 460만8000원의 3㎾급 태양광(전기) 발전 설비의 경우 국비 230만4000원(50%), 도비 46만원(10%), 성남시비 114만원(25%)의 보조금을 각각 지원받아 자부담금 70만4000원(15%)에 설치할 수 있다.

 

3㎾급 태양광 발전 설비는 월평균 315㎾h의 전력을 생산해 이를 전기요금으로 환산하면 월 6만원씩, 연간 72만원 정도의 전기요금 절감 효과가 있다.

 

설치 때 자부담금 70만4000원을 연간 전기요금 절감액(72만원)으로 나누면 회수 기간은 약 12개월이다.

 

설치 보조금을 받으려면 한국에너지공단 그린홈 홈페이지에 있는 신재생에너지 시공기업 선택·계약→공단에 관련 서류 제출→사업 승인 뒤 성남시청 기후에너지과(☎031-729-3282)에 지원신청서 제출 등의 절차를 밟아야 한다.

 

성남시는 지난해 이 사업으로 태양광 132가구, 연료전지 1가구의 신재생에너지 설치를 지원했다.

 

문의: 기후에너지과 신재생에너지팀  ☎031-729-328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올해 170가구 신재생에너지 보조금 지원'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자동 입력 방지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