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저소득층 2만2985가구 ‘코로나19’ 한시생활지원

132억원…선불카드 형태 성남사랑상품권으로 4개월분 일괄 지급

성남시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2만2985가구에 ‘한시 생활지원비’로 132억원(국비)을 지급한다.

 

 

선불카드 형태의 성남사랑상품권(지역화폐)으로 이달부터 7월까지 4개월분을 일괄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3월 말 기준 생계·의료·주거·교육 급여 기초생활보장수급자 1만9131가구와 법정 차상위계층 3854가구다.

 

4개월분 지원액은 급여 자격과 가구원 수에 따라 다르다.

 

   

지원 대상자는 우편 또는 문자로 안내받은 신청일에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신분증을 가지고 가 카드형 성남사랑상품권을 받으면 된다. 접수기간은 아래와 같다.

 

 

성남사랑상품권 카드는 백화점, 대형마트 등 제한업종을 제외한 지역 내 4만7000여 신용카드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성남시 복지정책과 관계자는 “이번 한시생활지원 사업으로 저소득층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복지정책과 복지지원팀  031-729-289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저소득층 2만2985가구 ‘코로나19’ 한시생활지원'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성남시 관련기사목록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자동 입력 방지 CAPTCHA